031.907.0894

굿모닝공인중개사사무소

정욱주

031-907-0894/010-8769-2535

좌측SMS

  • 0 / 80자
  • --

좌측 QR

좌측 바로가기

내용시작

> 부동산뉴스 >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서승환 국토부 장관 "기업형 임대사업 핵심은 자금 조달"

중앙일보조인스랜드입력 2015.01.22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은 "기업형 임대사업의 핵심은 파이낸싱"이라며 "뉴스테이의 활성화와 정착을 위해서는 재무적 투자자들이 적극적으로 나서줘야한다"고 말했다.

서 장관은 22일 오전 서울 팰리스호텔에서 금융계 인사들과 조찬 간담회를 갖고 "여러분들이 재무적 투자자로서 적극적인 역할을 해줄 때 임대주택이 매력적인 투자상품으로 전환될 수 있다"며 적극적인 사업 발굴과 투자를 독려했다.

서 장관은 "그동안 임대주택이 임대수익률이 낮고 리스크가 높다고 여겨졌지만 최근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고 전세에서 월세로 전환되는 흐름 속에 뉴스테이 정책으로 각종 지원이 강화됐다"며 "앞으로 임대주택사업의 수익성이 제고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정부나 건설사 노력만으론 한계 있어"

그는 "임대사업은 단순히 주택을 짓고 관리하는 차원이 아니라 효율적인 자금조달을 통해 수익성을 높이는 것"이라며 "정부나 건설사 노력만으로는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민간부분에서 기업형 임대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규제완화, 택지지원, 세제지원 등 다양한 인센티브 방안을 마련했다"며 "많은 관심과 조언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금융업계는 "임대주택의 상대적 수익률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임대리츠 등에 투자 검토가 가능하다"고 답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우리은행과 NH증권 대표, 하나은행 등 9개 금융기관 임원들이 참석했다.
..[원문보기]

 

내용끝

오늘본매물